홈으로...

부담스럽다고 하는 여자

  • LV guest 익명
  • 비추천 0
  • 추천 5
  • 조회 23978
  • 2014.11.15 02:13

좋아하는 여자가 있는데요 천천히 다가 갔어야하는데 제가 너무 좋아한다는 표현을 너무 많이 한거 같아여

 

너무 잘해주고 그러니 여자가 부담스럽다고하네요

 

부담스럽다 = 넌 내 타입 아니니 꺼져로 들리는데

 

마음 돌리게 할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추천 5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LV 1 어리버리웅
제 경험상 여자가 아무리 이상형이고, 이뻐도 노골적으로 들이대면 여자가 부담스러워하더라고요.
LV 1 불끄니1
빨리 잊던지, 내쪽으로 맘 돌릴때까지 편하게 쭉 기다린다
하지만, 굉장히 조급하게 욕심부리는 스타일인듯,
잘 되기는 매우 어렵지요
가장 좋은 방법은 다른여자를 찾는것
단, 조급하지 않기
LV 1 좋아요토렌
아니요. 그만큼의 연애스킬이 없을거 같아요. ㅠ.ㅠ
말그대로 내타입이 아니니 꺼져라는데 방법은 외모를 바꾸시는게! 잘해주는데 부담스럽다는건 외모가 마음에 들지 않는다는게 통계적으로는 더 크지만요...
LV 1 쟈르쟈르
객관적으로 생각해보세요. 보통 보다 지나치면 부담스럽습니다.
LV 1 흑혈수
천천히 하세요 천천히~~~ ㅎㅎ
LV 1 방대
일단 먼저 그렇게 티를 내면 여자는 질립니다.
LV 1 민지예요
저 위에 댓글에 좋아요토렌님 말씀에 동의합니다....
여자가 부담스럽다는건 100% 마음을 돌리기 힘들어요.
왜냐구요? 애초에 남자외모가 마음에 안든다!는 확률이 높은거구요.
마음돌리려고 만남을 시도하다간 스토커로 오해받아요.
미련생기시겠지만 번호삭제하세요..부담스럽다는건 연락하고 지내기도 싫다는겁니다..
LV 1 은인SK
부담스럽다는건 핑계구요, 그냥 님이 싫다는 겁니다. 빨리 마음 접으시길
LV 1 룰루랄라리…
밀당이 최고에요 진짜 남자들은 잘해주면 안됩니다 오히려 애간장 녹여야 더 잘되요~~
LV 1 미나미군
요즘은 여자들도 솔직한사람이 많아서 남자가 좋다고 표현했을때 솔직한 표현이 없으면 싫다고 해석해야 한다고. 제 여자사람친구들이 말하더군요.. 뭐 백프로는 아니니 질문자님 마음이지만. 우선 그여자분의 첫대답은 no로 들리네요. 두세번은 할수있겠죠. 그뒤로도 아니라고 한다면 깔끔하게 접으시는게 좋으실거라고 생각합니다
LV 1 스토리이야…
잘보고갑니다.잘보고갑니다.
LV 2 dsAAS
....부담스러워한다는 것부터 일단 싫다는 것으로 보이네요. 몇 번 시도해보다가 안 돼면 포기하세요.
LV 3 AkBal
너무 급하게 하시면 오히러 저렇게 부담을 가지게 됩니다.....
무슨일이든지 찬찬히..... 상대에게 조심스럽게....

좋은 결과를 맺기를~~~
LV 2 별빛달빛a
부담스럽다고 말하는것처럼 좋은핑계도 없졍...에구 ㅠㅠ
LV 1 자칭슈퍼맨
음... 부담을 최대한 덜주는 쪽으로 계속 접근해보세요.. 그리고 그렇게 덜주는 쪽으로 한10번정도 하다가 하지말아보세요
LV 2 핏빛눈알
천천히 다가가세요.
너무 급하게 좋다고 했다면..
솔직히 님의 마음을 말하되,
지금부터라도 천천히 알아가자고 고백하면  됩니다.
여성분도 님이 아주 싫지않고, 님의 진심을 알게되면
서서히 마음을 열겁니다.
LV 2 푸르스
첫인상이 꽤 중요하고 오래가듯.
처음 대쉬도 부담을 주거나 무리하게 다가서면 고치기가 어렵습니다.
물론 상대방도 님에게 호감이 많이 있거나. 반쯤 열려있는 상태였다면
큰 문제는 안될테지만.
보통 그러기란 어렵지요.
제가 보기엔 초반에 이미 어려운 상황이 된 듯 합니다.
무조건 잘해준다고 여자분들이 좋아하는건 아닙니다.
게다가 티나게 좋다는 표현을.. 상대방의 교감없이 일방적으로 보내는것 또한.
자기는 호의겠지만. 상대방에게는 불편함이 오겠죠.
그런 인상을 준 상태이므로
님이 갑자기 밀당을 해봐야 어지간히 잘할 자신이 없다면.
그리고 글로만은 정보가 좀 부족하지만.. 그 여자분이 어느정도 호감조차 없었다면.
사실 가능성은 없습니다.

가랑비에 옷젖듯 다음에 관심가는 여자분이 생긴다면
그런식으로 접근하시기 바랍니다.
여자는 마음이 열리면 주변에 남자가 많지 않은 이상은 반정도 넘어온 겁니다.
LV 3 킹크랩
여자가 싫다고 하는 거 같은데요.  아무래도 직접 물어보는 수밖에 없죠  아니면 며칠 연락을 끊어보세요. 연락 없다면 아무래도 싫다는 쪽일거같네요.
LV 2 사소님
부담스럽다는 말은 싫다는 말입니다. 잘해줬다는게 님 멋대로 한거 아닌가요?
LV 2 cus012
밀고 당겨야 하는데, 너무 밀기만 한듯..
LV 1 애비다
부담스럽다=싫다는 말이 아니라.  볶고 기다리는 것 같아서 부담스럽다는 말을 하기도 함. 천천히 지켜보고 결정하자는 생각 가진 사람도 있음!
고민상담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5146 두 집 살림하신 아버지의 장례식을 직장에 알리나요? (3) LV guest 익명 05-11 1923
5145 갑자기 없던 알레르기가 생겨서 고민이네요 (11) LV 3 와그노 04-05 939
5144 강사를 꿈꾸시는 분들 많이 있으시죠? (2) LV guest 익명 03-06 1387
5143 실업급여 (9) LV guest 익명 02-27 2720
5142 컴 질문 (11) LV guest 익명 02-06 1393
5141 아는 누나와 이렇게 연락하는 건 일반적일까요? (23) LV guest 익명 11-12 11974
5140 비뇨기과 (8) LV 1 rkatoddl 11-11 4847
5139 아라문의 검 잘 보고 있습니다 (6) LV guest 익명 09-28 1959
5138 고민입니다 답변 부탁 드립니다 (6) LV guest 익명 09-02 2852
5137 죽음에 대한 공포가 너무 큽니다. (16) LV guest 익명 08-29 4783
5136 실업급여,퇴직금 + 이직 조언좀 부탁드리겠습니다...ㅠ (10) LV guest 익명 08-29 2515
5135 게시판 비밀번호 넣는데가 있나요? (2) LV 1 lucikky 08-22 834
5134 잘못된건 알지만 그래도좀 .. 애매한 우리의 관계 (14) LV guest 익명 08-14 3676
5133 30대 직장인 분들! .....제 고민 상담 좀 들어주세요ㅠ (4) LV guest 익명 08-08 1859
5132 부모와 동생때문에 가족과 연을 끊고싶습니다 (6) LV guest 익명 07-19 3302
5131 만 38살... 점점 비혼이 되갑니다 (24) LV guest 익명 07-10 5500
5130 요즘 술마시러 어디로 많이 나가시나요?? (10) LV 1 창공818 07-08 2416
5129 결혼계획때문에 고민이 많네요 (6) LV 1 알프레이드 07-06 1613
5128 이거 그린라이트인가요 (15) LV 1 그레미아토… 06-12 3319
5127 제가 계좌번호를 잘못입력해서 (8) LV guest 익명 05-28 3531
5126 여친 어머니랑 동갑이에요 (22) LV guest 익명 05-17 9768
5125 어떻게 해야 할까요? (6) LV guest 익명 04-30 2885
5124 사는게 힘드네요. (18) LV guest 익명 04-20 5826
5123 나이 어린 여자가 과연 최선일까요??? 계속 만나는게 나을 지 고민입니다..ㅠ (20) LV guest 익명 04-13 12130
5122 음주운전 답답해서 하소연해봅니다. (25) LV 2 천국지기짱 03-05 12359
5121 인스타 그램 하려고 하는데 (4) LV guest 익명 01-09 6431
5120 알바몬 지원할때 (1) LV guest 익명 12-26 5312
5119 내일 면접인데 (6) LV guest 익명 12-13 6564
5118 계속 해주라고 해야 할까요? (4) LV 2 hmc2797 11-19 14734
5117 지인의 배신. (6) LV guest 익명 10-03 13376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1/3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email protected]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