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요즘 코로나덕에 요즘 집에서 쉬고있는중인사람인데요~

  • LV guest 익명
  • 비추천 0
  • 추천 9
  • 조회 10349
  • 2020.11.28 00:58

요즘 코로나덕에 무기력하고 우울해서 정신과 상담좀 받아보려고 서울역부근 정신과에다가 아침9시반쯤에 전화했었는데 

 

접수원으로 보이는 아줌마가 이제막출근했다면서 잠결에 막뜬눈 비비면서하는 말투로자기말로 "컴퓨터도 안켜서 예약진료

 

가 어떻게 됐는지 모르겠네"그러면서 그분이 컴퓨터켜면서 오전중엔 예약진료가 꽉찼다면서오후3시반쯤엔 면담을 할수있

 

을것같다면서 얘기를해주더라구요..그런데 제가 인천쪽에 살아서 거기까지 가는데 1시간정도는 걸릴것같다고 그러니

 

"너무먼거아니냐"라고 얘길해주더라구요.. 마침 제가 다른 볼일도있어서 겸사겸사 그쪽볼일도 겸해가지고 가겠다하니

 

면담시간을 맞춰주더라구요~~그래서 연락가능한 제전화번호를연락준다해서 알려주고 전화연락을 끊었습니다..

 

물론 서울쪽 서울역부근으로 알고전화한건 말할필요도없구요...그런데 이게왠일...5분정도 지나고 이분한테서

 

다시 전화가 온겁니다..전무슨일인가 싶었어요...그분이" 혹시 서울쪽 알고 전화하신거 맞으시죠? 그래서

 

"제가 아까 다 확인하고 말씀드렸잖아요~"그랬더니 그분이"아니 다른곳으로 착각하고 혹시나 길 잘못찾아오시고

 

헛걸음하시면 안됄까봐 확인전화했다고"뭐 거기까지 얘기하니 뭐라고 할얘기는 없더라구요...

 

희한하게 일이 진짜 그렇게 될라고 그런건진 모르겠는데... 서울쪽에 잡혔던 약속이 펑크가 나서 그병원에갈수가없게

 

됀것같더라구요..물론 거리도 다시생각해보니 쫌 먼것같다는 생각이들어서 다시 그병원으로 전화를해서

 

오후3시반에 잡아놨던 상담예약을 취소하려고 전화했더니...그접수하시는분이 웃으시면서 전화를 받는데

 

"아네~그러세요"후후훗"하면서 약간 비아냥거린다고 해야하나... 쫌 기분이 참 묘하더라구요... 

 

그렇게 전화연락끊고 있는데 귀가엄청가렵더라구요...내욕을 한건지... 쫌 답답해서 몇자 끄적꺼려봤습니다

추천 9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LV 6 아하그렇구…
일단은 보통은 그런 병원은 한번에 상담 끝나는게 아니고 길게 상담 받으셔야 합니다....약속 있다고 먼데 잡을껀 아니란거죠......상식적으로.....상담취소 전화는 잘 하신거지만 비아냥에는 당연히 기분이 나쁘겠죠.....다만 전화 끊고 귀 간지럽다고 내욕했나 싶은건 드라마에서나......
LV 7 3샷
똑같은 말도 자신의기분에 따라 다르게 느껴 질수 있습니다 괜한 것에 신경 쓰시는건 아닌지 싶습니다.
LV 6 popo50
신경과민이라고 봅니다.
LV 1 20대억대자…
그럴때는 이시발년아 너지금 나 비웃었냐 ? 라고 물어보시면 어떨까요
뒤에서 생각나는거 보다는 100배 나아서.
LV 1 20대억대자…
대신 그느낌이 들었을때 바로 하셔야됩니다 한템포 늦으면 정신병자돼요
고민상담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4630 직원들한테 잘해줬다가 배신감만ㅠㅠ (32) LV guest 익명 04-23 18638
4629 여자친구를 위해 한달전에 준비한 화이트데이선물, (11) LV guest 익명 03-12 14100
4628 연애 관련 고민이 있습니다. (11) LV guest 익명 03-09 6196
4627 어떻게 하는게 맞는 걸까요??? (4) LV guest 익명 03-09 4079
4626 제가 잘못 한건가요? (36) LV guest 익명 03-03 7415
4625 의견부탁드립니다 (4) LV guest 익명 02-19 2003
4624 그대없이님 글을 읽고 위로가 되실까 제 넋두리도 함 풀어볼까 합니다. (5) LV guest 익명 12-16 4379
4623 내일이면 마흔인데 ..ㅜ 우울하네요 ㅠ (16) LV 1 그대없이 12-11 14639
4622 맨몸운동 잘아시는분들 추천좀 부탁드립니다. (14) LV guest 익명 10-18 10403
4621 고민 아닌 고민 으로 고생하고 있습니다. (4) LV guest 익명 10-12 5380
4620 생일인데.. 외롭네요 (14) LV guest 익명 10-09 10501
4619 이런 사람들 어때요? (14) LV guest 익명 08-22 10661
4618 여러분이라면 어찌 하실 건가요??? (15) LV guest 익명 08-12 10139
4617 회사 때려치기 (28) LV 2 세모와네모 08-02 15006
4616 내집이 먼저일까요 가게가 먼저일까요 (10) LV guest 익명 07-31 6051
4615 자신의 자아를 모르고 계속 옆에 멀쩡한사람 정신이상자 취급하는사람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4) LV guest 익명 02-13 20756
4614 여자친구를 마음에 들어하지 않는 부모님vs 부모님과 가까워지고 싶어하는 여자친구 (19) LV guest 익명 02-07 20480
4613 사람 뒷담화와 (5) LV guest 익명 02-07 9414
4612 결혼생활 힘드네요.... (48) LV guest 익명 01-24 38883
4611 코로나 때문에 같은 고민이실수 있겠는데 지금상황에서 일을 하는게 좋을까요 아니면 쉬는게 좋을까요 (13) LV guest 익명 12-27 9576
4610 40대 초반 노처녀 직장상사 비위 맞추기.. (16) LV guest 익명 12-13 32501
4609 요즘 코로나덕에 요즘 집에서 쉬고있는중인사람인데요~ (5) LV guest 익명 11-28 10350
4608 소개팅녀의 마음? (18) LV 1 sdf34sef 10-16 31216
4607 AV배우 이름좀 알려주세요 (9) LV guest 익명 10-15 48512
4606 어미니 수술비로 200만원이 (7) LV guest 익명 09-17 22520
4605 최합된 회사 어디로 가야될지... (9) LV 1 뿌뿌끌라이 09-03 11303
4604 이력서 경력기간 뻥튀기햇는데...대처방안이 없을지.. (15) LV guest 익명 08-25 21115
4603 제 고민좀 들어주실분 제가 물을 무서워합니다 트라우마인가요 ??? (4) LV guest 익명 08-19 5608
4602 이별선물 (3) LV guest 익명 08-10 8530
4601 사연좀 들어주세요 아들이 붕신입니다.. (8) LV guest 익명 08-09 12241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1/3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uuoobe@hotmail.com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