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속보] 뇌전증 전문 교수들도 집단휴진 불참…"아픈 환자 먼저 살려야"

 

 

대학병원의 뇌전증 전문 교수들이 오는 18일 대한의사협회(의협)의 집단 휴진에 참여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분만병의원협회와 대한아동병원협회에 이은 의료단체의 의협 집단 행동 불참 선언이다.

대학병원들의 뇌전증 전문 교수들로 구성된 거점 뇌전증지원병원 협의체(위원장 홍승봉)는 14일 "뇌전증은 치료 중단시 신체 손상과 사망의 위험이 수십 배 높아지는 뇌질환으로 약물 투여 중단은 절대로 해서는 안된다"며 "협의체 차원에서 의협의 단체 휴진에 불참하기로 결정했다"고 발표했다.

협의체는 "의협의 단체 휴진 발표로 많은 뇌전증 환자와 가족들이 혹시 처방전을 받지 못할까 불안과 두려움에 떨고 있다"며 "약물 난치성 뇌전증 환자들은 갑자기 약물을 중단하면 사망률이 일반인의 50-100배로 높아진다"고 했다.

그러면서 "뇌전증에 대한 지식이 없고 치료하지 않는 의사들은 처방하기 어려우며 일반약국에서 대부분 (약물을) 구할 수도 없다"며 "항뇌전증약의 일정한 혈중 농도를 항상 유지해야 하기 때문에 단 한번 약을 먹지 않아도 심각한 경련이 발생하여 환자의 생명을 위태롭게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추천 3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21042 약혐) 남자친구가 보는 앞에서 곰에게 뜯어먹혀 사망한 여자 LV 3 인생초기화 07-14 102
21041 1살 여자아이 뇌 속에 태아 발견 LV 3 인생초기화 07-14 57
21040 [공식] 카라 박규리, 안와골절로 7월 컴백활동 전면 취소 LV 3 인생초기화 07-14 59
21039 부산 해운대서 가로등 들이받고 달아난 벤츠 운전자, 경찰 추적 중 LV 3 인생초기화 07-14 37
21038 5살 아이 매트에 말아 ‘의식불명’…태권도관장 구속영장 LV 3 인생초기화 07-14 27
21037 저격범 사살한 미 비밀경호대 USSS LV 3 인생초기화 07-14 32
21036 "트럼프 주한미군 철수 주장 ‘다음 임기때 하자’고 겨우 말려" LV 3 인생초기화 07-14 27
21035 [단독] 현직 축구선수, 서울 강남에서 교통사고 후 도주...주거지에서 검거 LV 2 멸치칼국수… 07-12 105
21034 폭우에 익산으로 MT 떠난 의대생 끝내 숨진 채 발견(종합) LV 2 멸치칼국수… 07-12 54
21033 집중호우 상황급변한 엘리베이터 “살려주세요” LV 2 멸치칼국수… 07-12 54
21032 오늘 출시하는 스타벅스 신상 근황.jpg LV 2 멸치칼국수… 07-12 69
21031 [속보] 내년 최저임금 1만원 돌파 ㄷㄷ LV 2 멸치칼국수… 07-12 50
21030 “비 많이와 배달 못한다” 통화 후 실종된 女택배기사, 결국 숨진 채 발견 LV 2 멸치칼국수… 07-12 45
21029 버즈 민경훈, 11월 결혼 "예비신부는 방송계 종사자" LV 2 아메리카노… 07-11 69
21028 중앙선 침범해 버스 등 차량 4대 들이받은 운전자 사라져. LV 2 아메리카노… 07-11 53
21027 중년 커플이 만화카페서 '은밀행위'…ㄷㄷ LV 2 아메리카노… 07-11 78
21026 [단독] 온라인 커뮤니티에 손흥민·황희찬 살인 예고글…경찰 내사 착수 LV 2 아메리카노… 07-11 38
21025 65세이상 주민등록인구 1천만명 넘어...5명 중 1명이 노인..........JPG LV 2 아메리카노… 07-11 37
21024 서울 강남서 행인들에 비비탄 난사…용의자 추적 중 LV 2 아메리카노… 07-11 42
21023 [단독] 해부 실습용 시신 모든 의대가 공유… 정부, 법 개정안 마련 LV 2 비타민소금 07-10 72
21022 [단독] 러 병사들, '북한제 추정' 포탄 쏘다 폭발로 사망…"낙후 무기 거래 부작용" LV 2 비타민소금 07-10 53
21021 신화 이민우에 26억 뜯은 방송작가 징역 9년 LV 2 비타민소금 07-10 71
21020 "서로 사과해" 학생 싸움 중재한 중학교 교사, 아동학대로 검찰 송치 (1) LV 2 비타민소금 07-10 52
21019 [단독] 북한군 고위간부, 중국서 '김정은 비자금' 415억원 빼돌려 도주 LV 2 비타민소금 07-10 44
21018 "살려달라" 침수된 승강기서 숨진 채 발견… LV 2 비타민소금 07-10 48
21017 40대 남자 배우 음주운전…목격한 시민이 신고하자 때렸다 LV 2 멸치칼국수… 07-10 77
21016 [속보] '배달원 사망' 만취 운전 DJ 징역 10년 선고 LV 2 젊은느티나… 07-09 59
21015 알몸으로 모텔 뛰쳐나온 여고생…불법 촬영 남고생 2명 긴급체포. LV 2 젊은느티나… 07-09 122
21014 "화단에 수상한 물건 묻는 사람이"…한 통의 신고 "마약 조직 70명 검거" LV 2 젊은느티나… 07-09 52
21013 [속보] '강남 학원가 마약음료' 20대 주범 1심서 징역 23년 LV 2 젊은느티나… 07-09 48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email protected]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