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스프라이트 새 모델이 된 권은비

 

 

https://m.entertain.naver.com/article/415/0000028265 

 

 

권은비가 탄산음료 브랜드의 새 모델로 발탁됐다.

코카-콜라사의 사이다 브랜드 스프라이트는 14일 권은비의 이미지를 공개하고 '2024 서머 캠페인' 모델 발탁 소식을 알렸다.

 

(중략)

 

브랜드 관계자는 "실제로 스프라이트를 애정하는 것으로 잘 알려진 권은비와 함께 더욱 강력해진 서머 캠페인을 선보일 예정"이라며 "새 모델 권은비와 함께 뜨거운 더위는 물론, 과열된 일상을 쿨하게 식혀주는 존재로 스프라이트만의 차별화된 포지셔닝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추천 2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20922 속보)대한민국, 국가비상사태 공식 선언.. 총력적으로 대응 LV 3 인생초기화 06-20 186
20921 [속보] 북러 "전쟁상태 처하면 지체없이 군사 원조 제공"…조약문 공개 LV 3 한강데이트 06-20 145
20920 횡단보도서 여성 3명 치어 숨지게 한 80대…“다신 운전안할테니 선처를” LV 3 한강데이트 06-20 133
20919 같은 칸인데 "덥다·춥다"…서울 지하철 냉난방 민원 86% LV 3 한강데이트 06-20 107
20918 승용차가 아파트 지하주차장 벽 충격..1살 손자 숨져 (1) LV 1 비타민소금 06-19 173
20917 정부청사 "손풍기 반입 금지" 공무원들 "찜통 근무 괴로워" LV 2 아메리카노… 06-19 168
20916 [날씨] 서울 등 수도권 폭염주의보. 서울 오늘 내일 최고기온 35도 LV 2 아메리카노… 06-19 94
20915 [단독] 오늘 '아동 성폭행범' 조두순 만기출소 LV 2 아메리카노… 06-19 140
20914 "1억 주면 조용히 있고"…점주들 백종원 압박, 돈 때문이었나 LV 2 아메리카노… 06-19 138
20913 "수료생 251명 중 우리 아들만 없습니다" 얼차려 사망 훈련병 어머니의 편지 LV 2 아메리카노… 06-19 111
20912 [단독]아이돌 그룹 멤버가 소속사 대표 신고…“폭행 당해” LV 2 망고시루 06-18 164
20911 "가해자 인생도 생각해라"…딸 잃은 엄마 훈계한 경찰.jpg LV 2 망고시루 06-18 141
20910 "김호중, 징역 30년형 수준 중범죄"...지상파서 줄줄이 퇴출 LV 3 초코바나냥 06-18 145
20909 사망한 22살 배달기사 전역한지 얼마 안된게 충격이네 LV 3 초코바나냥 06-18 152
20908 [속보] 러 “푸틴, 18∼19일 북한 방문” LV 3 초코바나냥 06-18 97
20907 2030 환자 늘어나는 고혈압..생활습관 관리 필수 LV 3 초코바나냥 06-18 122
20906 [속보] 서울대·세브란스 이어 서울아산병원도 휴진 LV 3 초코바나냥 06-18 111
20905 이승기, 장인 주가조작 무죄 뒤집히자 "결혼 전 일들…가족은 건드리지 말라" LV 2 피곤하다피… 06-17 150
20904 [속보] 경찰 “의사 1000명, 고려제약 리베이트 받아”…수사선상에 LV 2 피곤하다피… 06-17 137
20903 지하철 근황, "춥다" vs "덥다" 하루에 3천건 민원 전쟁 LV 2 피곤하다피… 06-17 128
20902 부산 아파트서 추락한 50대, 길가던 80대 주민 덮쳐…모두 사망 LV 3 시네키노 06-17 132
20901 결혼성비 불균형 심각, 미혼남이 20% 더 많아 LV 3 시네키노 06-17 119
20900 속보) 경찰이 훈련병 사망 군의관 탓으로 발표하려다가 반박당하는 중 (1) LV 3 시네키노 06-17 137
20899 47세에 낳은 딸 유치원 데려다주다 사망한 엄마 LV 3 인생초기화 06-17 140
20898 명품 원가보고 현타온 명품 소비자들 LV 3 조이준 06-16 209
20897 '왜애애앵' 서울의 잠못이루는 밤…'모기활동지수' 2주째 최악 LV 3 조이준 06-16 129
20896 키우던 개 도축한 60대 입건…"몸 안좋아 보신탕하려고" LV 1 젊은느티나… 06-14 193
20895 日후쿠시마원전서 방사선 계측 작업원 사망…쓰러진 채 발견돼 LV 1 젊은느티나… 06-14 207
20894 [속보] 뇌전증 전문 교수들도 집단휴진 불참…"아픈 환자 먼저 살려야" LV 1 젊은느티나… 06-14 155
20893 ‘노줌마존’ 헬스장 사장 “탈의실서 대변까지 본 고객…어쩔 수 없었다” (1) LV 3 초코바나냥 06-13 249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email protected]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