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파주 투신男 2명, 살인 공모 정황…“돈 갈취하려 女 유인해 살해 가능성”

 

 

경기 파주시 호텔에서 20대 여성 2명이 살해당한 가운데, 가해자로 추정되는 남성 2명이 미리 살인을 공모한 정황을 경찰이 확보했다. 경찰은 이들이 금전 갈취와 같은 경제적 목적으로 범행을 계획한 것으로 보고 있다. 두 남성은 경찰이 찾아가자 투신해 숨졌다.

14일 경찰에 따르면 두 남성은 범행 전 여성들을 호텔 객실로 유인한 후 해치는 등의 계획을 텔레그램으로 주고받았다. 경찰 관계자는 “처음부터 살해할 목적으로 여성들을 일부러 호텔로 부른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경찰은 이들이 두 여성의 손목 등을 묶는 데 사용한 케이블타이와 청테이프 등을 미리 마련한 점도 고려해 계획범죄에 무게를 두고 수사를 진행 중이다.

동아일보가 확보한 호텔 인근 폐쇄회로(CC)TV 영상 등에 따르면 남성들은 8일 오후 3시 48분경 여행용 캐리어(28인치 추정) 안에 케이블타이 등으로 보이는 물체를 넣은 후 호텔 안으로 들어갔다. 이어 이들은 9일 오전 5시경 차량을 타고 호텔을 벗어났다 약 5시간 후인 오전 10시경 또 다른 케이블타이 등을 손에 들고 다시 호텔 안으로 들어갔다.

경찰은 두 남성이 금전 갈취 등을 목적으로 범행을 준비했을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있다.두 남성 모두 제대로 된 직업이 없는 상태였다. 이 중 한 명의 휴대전화에서 도박과 관련된 정황이 일부 포착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실제 이들이 여성들로부터 돈을 뺏었는지 여부는 확인되지 않고 있다.

경찰은 현장 인근에서 발견된 칼 두 자루에 대해 두 남성이 범행 후 시신 처리를 위해 신체 일부를 훼손하려 했을 수 있다고 보고 있다. 실제 숨진 여성 중 한 명의 오른팔에 길이 9cm, 깊이 3cm의 상흔이 있었다고 한다. 다만 현장에서는 육안상 혈흔이 보이지 않았다. 혈액순환이 이미 멈춘 시신에 상처를 내면 이런 현상이 나타난다고 한다. 경찰 관계자는 “시신 유기 등을 목적으로 남성들이 처리를 시도하다 포기한 것으로 보인다”고 부연했다.

경찰은 숨진 남성들의 휴대전화를 확보해 디지털포렌식 작업도 진행 중이다. 사라진 여성의 휴대전화 행방에 대해선 여전히 추적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4명이 주고받은 대화 기록을 이미 확보한 만큼 앞으로의 수사 진행에 큰 문제는 없을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경찰은 10일 파주시 한 호텔 방 안에서 목과 손목이 케이블타이로 묶인 채 살해된 여성 2명을 발견했다. 경찰 방문 당시 방 안에 있었던 남성 2명은 경찰이 여성들의 행방을 확인하기 위해 호텔 프런트로 나간 사이 투신해 사망했다. 경찰은 여성들의 사인을 질식사로 잠정 추정하고 있으며, 정확한 사인은 국과수 감정 결과를 통해 드러날 예정이다.


 

 

 

 

도망가다 추락사 한게 맞나보네 ㄷㄷㄷ

추천 2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20790 봉하마을 바위에서 50대 투신 자살.jpg LV 2 멸치칼국수… 05-22 52
20789 [속보]농협은행, 11억 규모 배임 발생 LV 2 멸치칼국수… 05-22 32
20788 강형욱 오늘 입장 발표 LV 2 멸치칼국수… 05-22 54
20787 월급 한푼 안쓰고 모아 ‘서울 집’ 구입, 40세에서 49세로 늦춰져 LV 2 파파라티 05-22 42
20786 [속보] 경찰, '음주 뺑소니' 김호중 구속영장 신청 LV 2 파파라티 05-22 33
20785 흉기 찔린 채 발견된 20대 남녀..여성 숨지고 남성 치료 중 LV 3 시네키노 05-21 84
20784 [단독]김호중 탔던 차량 3대 블랙박스 사라져…경찰 추가 압수수색 LV 3 시네키노 05-21 48
20783 치킨가격 줄인상…BBQ 황금올리브치킨 2만3천원으로 LV 3 시네키노 05-21 47
20782 해외직구 금지’ 3일만에 없던 일로…대통령실 직접 ‘사과’ LV 3 시네키노 05-21 46
20781 "안전핀 뽑고 안 던져" 육군 훈련장서 수류탄 사고…1명 사망 LV 3 시네키노 05-21 52
20780 직구 차단 6월 강행 (1) LV 2 산뜻한백수 05-20 65
20779 "내 딸 만나지 마라" 발끈…여친 부모 살해, 시신 앞에서 성폭행 (10년전 사건속 오늘) LV 2 산뜻한백수 05-20 67
20778 김호중 측 "경찰 사정으로 조사 연기"…경찰 "조율한 적도 없어" LV 2 산뜻한백수 05-20 43
20777 서울 강남 모텔서 흉기 피습…남성 1명 중상 LV 2 산뜻한백수 05-20 49
20776 속보) 해외직구 규제 할거라고 발언 LV 1 파파라티 05-19 82
20775 ‘배우자 불륜 의심’ 몰래 설치한 녹음어플…대법 “증거능력 없다” LV 1 파파라티 05-19 73
20774 애플, 사용자가 15년 전 영구삭제한 사진 몰래 보관 중 LV 1 파파라티 05-19 76
20773 [단독]김호중, 서울 콘서트 ‘취소’ 가닥…SBS미디어넷 “계약했으나 진행어려워 LV 1 망고시루 05-19 60
20772 물가보다 6배 빨리 오른 최저임금, 도저히 감당 안된다 LV 2 피곤하다피… 05-18 105
20771 정부 "안전 미인증 제품 해외직구 금지 당장 시행 안 해" LV 2 피곤하다피… 05-18 63
20770 "자녀 8명 지원금 月500만원 유흥비로"...JPG LV 2 피곤하다피… 05-18 83
20769 터키언론: 세뇰 귀네슈, 대한축구협회와 3년 계약에 합의 LV 2 피곤하다피… 05-18 65
20768 청소년, 17일부터 홀덤펍·홀덤카페 출입 안 된다 LV 2 피곤하다피… 05-18 49
20767 지적장애 여성 금속파이프로 때려 숨지게 한 20대女…‘징역 4년’ LV 2 피곤하다피… 05-18 54
20766 “5만원은 오지 마세요”…결혼식 ‘축의금’에 눈치 보는 하객들 LV 3 시네키노 05-17 117
20765 스프라이트 새 모델이 된 권은비 LV 2 아메리카노… 05-16 128
20764 [단독]"김호중, 2020년부터 공황장애..병원 주기적으로 다녀" LV 2 아메리카노… 05-16 103
20763 [속보] "슬로바키아 총리 여러발 피격…생명 위독" LV 3 조이준 05-16 82
20762 “더럽다” 욕하더니…84만명 모여 男 나체사진 돌려본 ‘여성판 N번방’ LV 3 조이준 05-16 109
20761 속보) 원빈, 14년만에 스크린 복귀 LV 3 조이준 05-16 108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email protected]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