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돌 던져 70대 숨지게 한 초등생 측 사과·합의 없어"





서울 노원구의 한 아파트에서 돌을 던져 70대 남성을 숨지게 한 8살 초등학생에 대해 경찰이 입건 전 조사(내사)로 종결 처리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서울경찰청 관계자는 20일 정례 기자간담회에서 “안타깝게도 가해자가 형사미성년자라 조사만 해 놓은 상황”이라며 이같이 전했다.

또 현장에서 함께 있었던 동갑내기 친구에 대해서도 “행위는 같이 한 걸로 보이지만 공범 판단이 어렵다”고 했다.

서울 노원경찰서 관계자는 이날 “아직 가해자 쪽의 사과는 없었다. 합의도 이뤄지지 않은 상태”라고 한겨레를 통해 말했다. 

 

다만 해당 학생의 부모는 민사상 책임까지 완전히 피할 수 없다.

미성년자로 인해 발생한 손해가 감독의무자, 즉 보호자의 의무 위반과 상당한 인과관계가 입증되면 민법 750조(불법행위의 내용)와 755조(책임무능력자의 감독자 책임)에 따라 보호자에게 손해배상 책임을 물을 수 있기 때문이다. 

 

 

https://n.news.naver.com/mnews/article/018/0005623347?sid=102

추천 2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21042 약혐) 남자친구가 보는 앞에서 곰에게 뜯어먹혀 사망한 여자 LV 3 인생초기화 07-14 107
21041 1살 여자아이 뇌 속에 태아 발견 LV 3 인생초기화 07-14 59
21040 [공식] 카라 박규리, 안와골절로 7월 컴백활동 전면 취소 LV 3 인생초기화 07-14 61
21039 부산 해운대서 가로등 들이받고 달아난 벤츠 운전자, 경찰 추적 중 LV 3 인생초기화 07-14 39
21038 5살 아이 매트에 말아 ‘의식불명’…태권도관장 구속영장 LV 3 인생초기화 07-14 29
21037 저격범 사살한 미 비밀경호대 USSS LV 3 인생초기화 07-14 34
21036 "트럼프 주한미군 철수 주장 ‘다음 임기때 하자’고 겨우 말려" LV 3 인생초기화 07-14 29
21035 [단독] 현직 축구선수, 서울 강남에서 교통사고 후 도주...주거지에서 검거 LV 2 멸치칼국수… 07-12 106
21034 폭우에 익산으로 MT 떠난 의대생 끝내 숨진 채 발견(종합) LV 2 멸치칼국수… 07-12 55
21033 집중호우 상황급변한 엘리베이터 “살려주세요” LV 2 멸치칼국수… 07-12 56
21032 오늘 출시하는 스타벅스 신상 근황.jpg LV 2 멸치칼국수… 07-12 71
21031 [속보] 내년 최저임금 1만원 돌파 ㄷㄷ LV 2 멸치칼국수… 07-12 52
21030 “비 많이와 배달 못한다” 통화 후 실종된 女택배기사, 결국 숨진 채 발견 LV 2 멸치칼국수… 07-12 47
21029 버즈 민경훈, 11월 결혼 "예비신부는 방송계 종사자" LV 2 아메리카노… 07-11 71
21028 중앙선 침범해 버스 등 차량 4대 들이받은 운전자 사라져. LV 2 아메리카노… 07-11 55
21027 중년 커플이 만화카페서 '은밀행위'…ㄷㄷ LV 2 아메리카노… 07-11 80
21026 [단독] 온라인 커뮤니티에 손흥민·황희찬 살인 예고글…경찰 내사 착수 LV 2 아메리카노… 07-11 40
21025 65세이상 주민등록인구 1천만명 넘어...5명 중 1명이 노인..........JPG LV 2 아메리카노… 07-11 39
21024 서울 강남서 행인들에 비비탄 난사…용의자 추적 중 LV 2 아메리카노… 07-11 44
21023 [단독] 해부 실습용 시신 모든 의대가 공유… 정부, 법 개정안 마련 LV 2 비타민소금 07-10 75
21022 [단독] 러 병사들, '북한제 추정' 포탄 쏘다 폭발로 사망…"낙후 무기 거래 부작용" LV 2 비타민소금 07-10 56
21021 신화 이민우에 26억 뜯은 방송작가 징역 9년 LV 2 비타민소금 07-10 73
21020 "서로 사과해" 학생 싸움 중재한 중학교 교사, 아동학대로 검찰 송치 (1) LV 2 비타민소금 07-10 54
21019 [단독] 북한군 고위간부, 중국서 '김정은 비자금' 415억원 빼돌려 도주 LV 2 비타민소금 07-10 46
21018 "살려달라" 침수된 승강기서 숨진 채 발견… LV 2 비타민소금 07-10 50
21017 40대 남자 배우 음주운전…목격한 시민이 신고하자 때렸다 LV 2 멸치칼국수… 07-10 79
21016 [속보] '배달원 사망' 만취 운전 DJ 징역 10년 선고 LV 2 젊은느티나… 07-09 61
21015 알몸으로 모텔 뛰쳐나온 여고생…불법 촬영 남고생 2명 긴급체포. LV 2 젊은느티나… 07-09 124
21014 "화단에 수상한 물건 묻는 사람이"…한 통의 신고 "마약 조직 70명 검거" LV 2 젊은느티나… 07-09 54
21013 [속보] '강남 학원가 마약음료' 20대 주범 1심서 징역 23년 LV 2 젊은느티나… 07-09 49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email protected]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