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행동 거슬려"…70대 친모 머리채 잡고 때린 아들

  • LV 15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6
  • 조회 1064
  • 2022.12.24 14:58
어머니의 행동이 거슬린다는 이유로 머리채를 잡고 폭행한 30대 아들이 징역형을 선고받았다.

춘천지법 형사1단독 송종선 부장판사는 특수존속상해, 노인복지법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A(39)씨에게 징역 1년 6개월을 선고하고 3년간 노인 관련 기관 취업제한을 명했다고 24일 밝혔다.

A씨는 2017년 9월부터 지난 7월까지 춘천시 자택에서 다섯 차례에 걸쳐 친모 B(70)씨의 머리채를 잡고 끌거나 식탁 의자, 밥상, 선풍기 등을 이용해 B씨를 반복적으로 때려 다치게 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조사 결과 A씨는 B씨의 행동이 거슬린다는 이유로 이 같은 범행을 저질렀다.

송 부장판사는 "이 사건 범행은 피고인이 고령의 어머니에게 위험한 물건으로 수회에 걸쳐 폭행과 상해를 가한 것으로 죄질이 불량하고 사회적 비난 가능성이 크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피해자가 피고인에 대한 처벌을 원하지 않는 점, 피고인이 향후 정신과 치료를 받고 재범을 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한 점 등을 종합해 형을 정했다"고 판시했다.

추천 6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20197 경제적 문제로 고통?…‘사망’ 신사동 호랭이 지인 “며칠 전 10만원 빌려가” LV 2 초코바나냥 02-23 92
20196 속보) 정부 비대면진료 허용 (1) LV 2 초코바나냥 02-23 52
20195 [속보] 정부 “국립대 의대 교수 1000명 증원 협의 중” LV 2 초코바나냥 02-23 64
20194 "전날까지 음악작업 했는데"…신사동 호랭이, 23일 사망 발견 LV 2 초코바나냥 02-23 48
20193 김재중, 15년만 지상파 첫 예능 '편스토랑' 출연 LV 2 초코바나냥 02-23 39
20192 전공의 대신 병원지키던 전임의·임상강사도 2월 29일 일제히 그만둔다 LV 2 산뜻한백수 02-23 45
20191 [속보] [단독] 경찰 "병원 자료 지워라" 전공의 행동지침 게시글 업체 압수수색 LV 2 산뜻한백수 02-23 37
20190 3040 여성 복귀 돕는다던 '서울우먼업구직지원금' 근황.. LV 2 산뜻한백수 02-23 40
20189 황정음, 이영돈과 결혼 8년 만에 파경…이혼 소송 진행 중 LV 3 인생초기화 02-22 95
20188 충북 유일 신생아 중환자실 전공의 이탈로 운영 비상 ㄷㄷㄷ LV 3 조이준 02-22 48
20187 자고 일어나니 새하얀 겨울왕국... 출근길은 대혼란...JPG LV 3 조이준 02-22 40
20186 논문 조작 혐의로 조사받던 국립대 교수 숨진채 발견 LV 3 조이준 02-22 48
20185 빅5 대학병원 세무조사 예정 LV 3 인생초기화 02-22 47
20184 신해철 사망사고 의사, 또 의료 과실로 실형..이번엔 혈관 찢어 60대 사망 LV 3 인생초기화 02-22 46
20183 [속보] 전공의 사직 1만 명 육박… 근무지 이탈 8024명 LV 3 인생초기화 02-22 34
20182 95년생 부부, 일곱째 출산…서울 중구 "1000만원 지원금 첫 수혜" LV 3 인생초기화 02-22 45
20181 DB손해보험, 아버지 사망 후 살아있는 아들까지 사망 처리 LV 2 피곤하다피… 02-21 109
20180 법무부, 환자에게 뭐 하나 피해가면 “가장 높은” 사법적 책임 묻겠다 LV 2 피곤하다피… 02-21 61
20179 호주서 한인 일가족 3명 사망…태권도장서 엄마·아들 시신 발견 LV 2 피곤하다피… 02-21 70
20178 병무청, 집단 사직서 제출한 전공의들 해외 여행 제한 LV 2 피곤하다피… 02-21 63
20177 현실엔 '전공의' 없는데…'슬기로울 전공의생활' 괜찮을까? LV 2 멸치칼국수… 02-20 98
20176 대한민국 보건복지부의 의대증원관련 오피셜 정리 ㄷㄷㄷ LV 2 멸치칼국수… 02-20 73
20175 대학병원 3곳 '퇴짜' 80대 노인, 軍병원서 수술 LV 2 멸치칼국수… 02-20 71
20174 공격성 높다는 얘기에…5세 아들 이불 씌워 살해한 40대母 LV 2 멸치칼국수… 02-20 73
20173 "빵집이 어디예요?" 길묻는 20대女 얼굴에 주먹질하고 기절시킨 20대男 LV 2 멸치칼국수… 02-20 81
20172 어제 밤까지 전공의 6415명 사직···1630명은 근무지 이탈 LV 2 멸치칼국수… 02-20 55
20171 男 성기 수술 중 절단… 법원이 정한 배상금은 2400만원 LV 3 시네키노 02-19 93
20170 [속보] 정부, 의협지도부 2명에 면허정지 행정처분 사전통지서 발송 LV 3 시네키노 02-19 64
20169 ‘갤럭시버즈 쌍둥바오 패키지’ 출시 LV 3 조이준 02-19 142
20168 드디어 빅5 수술 밀리기 시작, 중환자실 응급실 다 닫자고 논의.jpg LV 3 조이준 02-19 77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email protected]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