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으로...

'BTS 정국 모자' 판매 전 외교부 직원, 횡령 혐의 검찰 송치

  • LV 15 아들래미
  • 비추천 0
  • 추천 5
  • 조회 1538
  • 2022.11.15 14:40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정국이 분실한 모자를 습득해 중고거래 사이트에서 판매하려 한 전직 외교부 직원이 검찰에 넘겨졌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15일 전 외교부 계약직 직원 A씨를 횡령 혐의로 불구속 송치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그가 제출한 정국의 모자도 함께 검찰에 보냈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유실물 관련자나 정규직이 아닌 공무보조 직급이었다는 점을 감안해 업무상 횡령 혐의는 적용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A씨는 지난달 17일 중고거래 사이트 ‘번개장터’에 “BTS 정국이 직접 썼던 것”이라며 검은색 벙거지 모자를 1,000만 원에 판다는 글을 올렸다. 그는 게시글에서 “지난해 9월 BTS가 외교부 여권과를 극비 방문했을 때 대기 공간에 두고 간 것”이라고 주장하며 본인의 공무직원증 사진도 첨부했다.

A씨는 “분실물 신고 후 6개월 동안 찾는 전화나 방문이 없어 습득자가 소유권을 획득했다”고 입수 경위를 설명했지만, 외교부와 경찰에는 관련 신고가 접수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논란이 커지자 그는 경기 용인시의 한 파출소를 찾아 자수하고 모자를 반납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혐의를 모두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BTS 소속사 하이브도 경찰에 “해당 장소에서 모자를 잃어버린 것이 맞다”는 취지로 답변했다.

추천 5 비추천 0

트위터 페이스북 다음요즘 싸이공감 구글 북마크 네이버 북마크
이슈/토론 게시판 게시물 목록
번호 제   목 이름 날짜 조회
20634 2027년 한국여성 50%가 50대 이상 ㄷㄷㄷ LV 1 망고시루 04-20 39
20633 길거리서 허공에 흉기 들고 '휙휙'…20대 남성 긴급체포 LV 1 망고시루 04-20 25
20632 [단독] 광주서 경찰관 3명, 괴한이 휘두른 흉기에 부상 LV 3 조이준 04-19 67
20631 "옆집에서 악취가"..서울 강남에서 40대 남성 고독사 LV 2 한강데이트 04-19 63
20630 [속보] 정부, 의대 '2천명' 증원 물러섰다 LV 2 한강데이트 04-19 52
20629 부부싸움 후 생후 6개월 딸 아파트 15층서 던진 20대 엄마, '징역 7년' LV 2 한강데이트 04-19 39
20628 "쿠팡 로켓배송 잡는다"…네이버쇼핑, 당일·일요배송 시작 LV 1 파파라티 04-19 48
20627 부산 모 병원서 사라진 환자 외벽에 끼인 채 발견…결국 숨져 LV 1 파파라티 04-19 39
20626 [속보] 코로나19 진짜 엔데믹 온다…5월부터 병원서도 마스크 의무 해제 LV 1 파파라티 04-19 36
20625 이웃 택배 훔친 40대女, 경찰특공대와 대치 끝 검거 LV 2 공복엔금주 04-18 45
20624 [단독] 이미주, 축구선수 송범근과 열애 중…가수 스포츠 스타 커플 탄생 LV 2 공복엔금주 04-18 50
20623 베트남 신부의 속내 "한국 국적 따고 이혼이 목표" LV 2 공복엔금주 04-18 58
20622 광주 실종 여중생, 300km 떨어진 이천서 발견… 빌라 제공 남자 조사 LV 2 공복엔금주 04-18 55
20621 오늘 서울역 사고 .jpg LV 2 멸치칼국수… 04-18 64
20620 "엄마 빨리 와줘" 울면서 전화온 딸…급하게 달려갔더니 / JTBC LV 2 멸치칼국수… 04-18 49
20619 '1인가구 1000만 시대' 소형아파트 인기…잠실 12평 아파트 11억 LV 2 산뜻한백수 04-17 57
20618 ㄷㄷ현재 삼성성황.jpg LV 2 산뜻한백수 04-17 149
20617 베란다로 2층 여성집 침입한 3층男, 바지 벗고 TV 보다 도주 LV 2 산뜻한백수 04-17 59
20616 [단독] 부산서 대동맥박리 환자 또 사망…"대학병원에 수차례 전화했지만 거부" LV 2 산뜻한백수 04-17 41
20615 전 남친 폭행에 여대생 숨졌는데.. 가해자, 몇 시간 만에 풀려났다 (1) LV 2 산뜻한백수 04-17 64
20614 무슬람사회 고질병이 동성(특히소년) 강간임.JPG LV 2 산뜻한백수 04-17 50
20613 약혐)최근 일주일 사이 일어난 어이 없는 사망 사고들 (1) LV 2 아메리카노… 04-17 70
20612 안산 자동차 부품 공장 대표 끼임사고로 숨져 LV 2 아메리카노… 04-17 52
20611 설악산서 연락 끊긴 20대, 두 달만에 숨진 채 발견 (1) LV 2 아메리카노… 04-17 53
20610 세아베스틸 군산공장서 또 노동자 사망…“중대재해법 이후 5명 숨져” LV 2 아메리카노… 04-17 33
20609 오타니라면 그럴 수도...급여 계좌에 3년간 로그인 안해... 피해자였다 LV 3 메생이전복 04-16 50
20608 초등학교 '생존 수영' 의무화했더니…물엔 안 들어가고 참관 수업 LV 3 시네키노 04-16 68
20607 [속보] 정부, 의대 2000명 증원 계속 추진 결정 LV 3 시네키노 04-16 54
20606 [단독] 스쿨존서 차량에 치인 4세 남아 사망...운전자 "미처 못 봤다 LV 2 초코바나냥 04-15 80
20605 1호선 의왕역 사망사고 전말 LV 2 초코바나냥 04-15 118

조회 많은 글

댓글 많은 글

광고 · 제휴 문의는 이메일로 연락 바랍니다.  [email protected]   운영참여·제안 | 개인정보취급방침
Copyright © www.uuoobe.com All Rights Reserved.